gnb 바로가기 contents 바로가기

사업분야

개발

개발 도시 이미지

대우건설은 과학적인 사업 기획과 정확한 리스크 분석 및 대응을 통해 대형화·복합화되고 있는 국내외 에너지, 인프라, 신도시 구축 사업에 참여해 수익원을 다각화하고 건설 한국의 위상을 드높이겠습니다.

에너지

대우건설은 1994년 국내 최초로 해외 민간 BOT(Build-Operate-Transfer) 방식의 수력발전 사업인 라오스 호웨이호(Houay Ho) 사업을 성공리에 완료하며 해외 사업 개발 및 시공 능력을 입증했습니다. 이후 포천 복합 화력발전소 사업을 자체 개발, 투자, 단독 시공해 2017년 9월부터 수도권 전력 공급 안정화에 기여했습니다. 해외에서는 수자원공사와 파키스탄 파트린드(Patrind) 수력발전사업의 투자 및 시공에 참여하여 2017년 11월 성공적으로 운영을 시작하였습니다.

포천 민자 발전(경기 포천) 이미지
라오스 호웨이호(Houay Ho) 수력발전소 이미지
파키스탄 파트린드(Patrind) 수력발전소 이미지
  • 라오스 호웨이호(Houay Ho) 수력발전소 152MW 수력발전소, 대우건설 주도 지분 투자, 시공 BOT 사업 (총 사업비 2억 4,000만 달러)
  • 파키스탄 파트린드(Patrind) 수력발전소 150MW 수력발전소, 수자원공사 공동 투자, 단독 시공 BOT 사업 (총 사업비 4억 3,600만 달러)
  • 포천 민자 발전 974MW 복합화력발전소 대우건설 자체 개발 지분 투자, 시공 사업 (총 사업비 9,732억 원)
  • 제주 태양광발전소 47.515MW 태양광발전소, 대우건설 주도 개발, 지분 투자, 시공 사업 (총 사업비 689 억 원)
주요실적 펼쳐보기

인프라

2009년 개통한 용인~서울 고속도로 건설의 주간사로 참여해 서울 강남구와 경기 용인시를 연결하는 22.9km의 고속도로를 완성, 수도권 남부 지역의 균형 있는 발전과 교통 수요 분산에 기여했습니다. 또한 거가대로의 성공적 준공을 통해 부산~거제간 통행 시간을 3시간에서 40분으로 획기적으로 단축해 물류 비용을 절감한 동시에 지역 주민의 삶의 질을 크게 향상시켰습니다.

구리~포천 고속도로 이미지
울산신항개발(1-1단계) 민간투자시설(울산 남구) 이미지
용인~서울 고속도로 이미지
  • 구리~포천 고속도로 구리-포천 간 총 50.6km 왕복 4~6차로 (총 사업비 1조 7,100억 원)
  • 울산신항개발(1-1단계) 민간투자시설 컨테이너 부두 2선식, 다목적 부두 2선식, 광석 부두 2선식 (총 사업비 2,593억 원)
  • 용인~서울 고속도로 용인-서울 간 22.9km 왕복 4~6차로 (총 사업비 1조 451억 원)
  • 거가대로 부산-거제도 간 8.2km 구간도로 세계 최장·최심 침매터널 3.2km 구간 포함 (총 사업비 1조 9,831억 원)
  • 천마산터널 3.23km, 왕복 4차로 터널 (총 사업비 2,421억 원)
  • 소사~원시 복선전철 본선 22.3km, 입출고선 2.257km, 정거장 12개소 및 부대 사업 4개소 (총 사업비 1조 6,943억 원)
주요실적 펼쳐보기
TOP